한화토탈 PP3과 김정남 포맨의 가족이 한화토탈 대산공장을 찾았습니다. 김정남 포맨의 두 자녀 김시몬군과 김하은양은 각각 회사원과 대학생이라 본인들의 일정만으로도 바쁠 시기지만 아버지 회사에 방문할 기회가 주어졌다는 소식에 대산에서 근무 중인 엄마까지 모시고 온 가족이 출동했다는데요. 대산공장에 대한 애정과 자부심 그리고 서로에 대한 신뢰가 남다르던 따뜻한 가족의 모습을 전해드립니다.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오랜만에 왔지? 어릴 때 너희 데리고 공장에 왔었는데 기억이 나니?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초등학교 때 방학 숙제로 아빠 회사에 다녀오기가 있어서 왔었던 기억이 나요그때 기억보다 공장이 엄청 크다는 생각이 드네요!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때는 아빠가 PP1공장에 근무할 때였는데 그 공장은 91년에 지어진 거고 여기 PP3공장은 나중에 증설된 공장 이야. 글로벌 프로젝트라는 이름으로 NCC, SM공장과 함께 생산능력을 크게 키우는 프로젝트를 진행해서 2007년에 완공됐거든. 이 세계 시장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는 발판이 됐던 큰 프로젝트였는데 그것도 어느덧 십 년이 지나고 그 사이 너희도 이렇게 컸네.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어릴 때부터 아버지 회사도 와보고 열심히 일하시는 모습을 봐서인지 저도 큰 화학회사에서 일해야겠다는 생각이 절로 들었던 것 같아요. 그 덕에 같은 회사는 아니지만 인근의 석유화학기업 직원이 될 수 있었고요.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파이프도 많고 복잡해 보이는데 무엇을 만들고 있는 거예요?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여기 PP3공장에서는 촉매와 프로필렌을 반응시켜서 폴리프로필렌이라는 제품을 생산하는데, 일상에서 많이 사용하는 플라스틱 제품의 원료라고 생각하면 쉬울 것 같아. 필름, 각종 용기, 그리고 합성 섬유의 원료가 되기도 한단다.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일상생활에서 늘 보던 것들인데 이렇게 생산되는 거라니 놀라워요. 저는 전공(간호학) 때문인지 이 수많은 배관이 사람의 몸과 비슷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건강한 혈관에서 혈액이 잘 흘러가듯이 배관도 유사하지 않을까요?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하하, 맞는 얘기다. 건강한 사람의 혈관처럼 공장의 배관도 잘 흐르며 건강하려면 많은 관심과 돌봄이 필요하지.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아버지는 여기서 근무한지 벌써 27년이나 되셨잖아요? 어떻게 이 자리까지 오셨어요? 전 입사한 지 이제 일 년 정도 됐는데도 아직도 배울 게 너무 많아요.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나는 1990년에 입사해서 PP1공장에서 15년 정도 근무하다가 아까 말한 프로젝트로 2006년에 PP3공장으로 오게 됐어. 너도 석유화학회사에서 근무하니 알겠지만 필드, 보드를 거쳐 지금 포맨으로 생산 업무를 담당하고 있는데, 나도 아직도 배울 게 많아.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2016년에 한화토탈 마스터가 되신 게 기억나요. 아직도 꾸준히 기능장에 도전하고 계시는데 저도 본받으려고 노력하려고요. 그때 심었던 나무가 잘 자라고 있는 것을 다시 보니 반갑네요.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아빠가 그렇게 열심히 하셔서 종종 포상 휴가를 받아오신 거 같아요. 저도 해외로 따라간 적이 몇 번 있었는데 학교 친구들이 회사에서 가족여행을 자주 보내준다고 부러워했었어요.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당신이 늘 노력해준 덕분에 우리 모두가 자랑스러웠던 순간이 많았던 것 같아요.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아직도 회사에서는 큰 프로젝트들이 계속 이어지고 있고 올해 말 PP4공장도 새로 착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어. 회사가 발전하는 만큼 직원들도 더 노력해야 된다고 생각하고 나도 그렇게 하고 있어. 당신은 오랜만에 회사에 와 본 소감이 어땠어?

 

한화토탈 직원 가족 공장 방문기

가까운 곳에 살면서도 쉽게 와보지 못했지만 우리 가족과 함께 성장해 온 회사라서 낯설지 않았어요. 오늘 한화토탈 가족으로 특별히 좋은 추억을 남길 수 있어서 감사하고 회사가 계속 발전해 나갔으면 해요. 당신도 항상 건강하고 가족과 회사를 위해서 파이팅해주세요!

댓글 0